본문 바로가기

동명동

브랜딩 스토리 내가 사는 동네 이야기 '유달네' 목포로 이사온지 어느덧 1년, 가까운 동명항과 삼학도가 있어 아침저녁으로 산책하기 좋은 이 동네를 돌아보면서 소소한 일상과 동네 이야기를 담아내고 싶어 만든 브랜드다. 섬 촬영과 병행하겠지만 올해는 유달네 컨텐츠 생산에 집중하려고 한다. 코로나가 장기화되고 특별한 일이 아니면 섬 방문은 자제해야 할 것 같다. 조용하고 한적한, 특별함은 없을 것 같은 동명동의 소소한 이야기와 유달산과 근대문화유산거리를 중심으로 여행객들이 찾는 목포의 이야기를 차곡차곡 쌓아나갈 생각이다. 최초 컨셉은 '우리동네'였으나 로컬의 느낌을 살리고 싶어 유달네로 변경했다. 옥상에서 보이는 유달산과 바다를 가로질러 유달산을 돌아오는 케이블카, 야경, 밤바다를 모티브로 제작한 아이콘 그래픽과 레터링 된.. 더보기
삼학이발소 더보기
집 앞 골목길 더보기
목포 동명항 더보기
네이밍 스토리 작업실 옥상 낡은 폐비닐하우스 작업실 옥상에 낡은 폐비닐하우스가 있다. 뜯기고 찢어지고 나풀거린다. 군데군데 상한 곳이 많아 바람 따라 흐느적거리는 비닐과 비닐의 마찰은 백색소음을 만들어 낸다. 물론 강한 바람에 부딪히는 소리까지 좋다고 말할 수는 없다. 옥상과 폐비닐하우스, 이 집이 마음에 들었던 순간이다. 이사 후 대충 짐을 정리하고 옥상에 올라갔다. 유달산 뒤로 해가 지면서 만들어내는 따스한 봄빛이 동명동을 주황빛으로 물들인다. 고층 건물이 없어 유달산이 정면으로 보이는 풍경과 일몰, 술을 부르는 장면이다. 이 동네는 고요하다. 저녁이 되면 간간히 들리는 자동차 소리와 먹이 다툼하는 길고양이 소리, 동명항에서 들리는 뱃고동 소리 외에는 시골처럼 조용하다. 낮이면 집 근처 놀이터에서 들리는 어른들 대.. 더보기
목포로 이사왔습니다 목포 동명동으로 이사 온 후 일주일간 동네를 돌아보면 촬영한 스케치 영상. 맞은편 옥상에서 놀던 고양이를 보고 신기하고 재밌어서 몇 컷 촬영하다 동네 한 바퀴를 돌았다. 더보기
아침 산책/조기가 풍년 #우리동네#목포#동명항#조기#풍년#아침산책 #A6400 #Cine4 #소니18-105 #소니70-350 편집툴 : filmora 폰트 : 산돌구름_시네마극장, 아리따 돋움 음원 : https://app.soundstripe.com/songs/11274 Look_How_Far_We_ve_Come_Joshua_Spacht_instrumental_LOSSLESS 더보기
동네냥이 유달이 목포로 이사 온 지 3개월째 되던 날 옥상에서 쉴 때면눈에 띄는 녀석 집 1층 문 앞에 항상 고양이 사료를 놔두는데 동네 고양이 중 유일하게 따르는 녀석이고 어느 날부터 옥상에 따라 올라오더니 유달산 일몰을 보고 있다 아침에 산책 나갈 때 문을 열면 밥 달라고 문 앞에 서있기도 하고 저녁 산책 다녀오면 쪼르르 달려오는 소소한 즐거움을 주는 이 녀석의 이름은 유달이 우리 동네 미묘냥이 '유달이의 하루' #목포시#동명도#유달이 ■BGM :A Quiet Celebration / Rest & Settle https://app.soundstripe.com/songs/9933 ■장비정보 카메라 : a6400 렌즈 : 소니 18-105mm 삼각대 : MVKBFRT-LIVE Befree Live 비디오 삼각대 ■폰트정.. 더보기